묵상글

43. 성찬 전례 때 복사가 종을 치는 것은 어떤 의미이고, 그 유래는 무엇인가요? ◈ 미사 때 복사는 필요에 따라 종을 치는데, 이는 신자들에게 빵이 예수님의 몸으로 변하고, 포도주가 예수님의 피로 변하게 되는 축성 전임을 종소리로 신호를 해 주는 것입니다(「미사 경본…

Continue Reading →

10월 21일 묵상글

40. 미사 전례에서 성가대의 역할은 어느 정도 중요한가요? ◈ 교회는 전례 음악을 하느님의 영광을 드높이고 신자들의 성화를 이루는 데 중요한 요소로 여기고 있습니다. 전례 거행 안에서 성가대의 임무는 신자들 가운데에서 자신에게 맡겨진 고유한 부분을 여러 가지 노래로 수행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Continue Reading →

10월 14일 묵상글

38. 미사 예물을 바치고 참여하는 미사와 그냥 개인적으로 지향을 두고 드리는 미사는 다른 점이 있나요? ◈ 신자들의 입장에서 볼 때, 꼭 미사 예물을 바쳐야만 미사 지향을 둘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언제나 개인적인 미사 지향을 갖고 미사에 참례 할 수…

Continue Reading →

10월 7일 묵상글

37. 묵주 기도를 하며 미사 참례를 해도 되나요? ◈ 미사에 참례하는 신자들은 전례 때에 잡담을 하거나 남에게 분심을 일으키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되며, 묵주 기도를 바치거나 다른 기도를 해서도 안 됩니다. 신자들은 올바른 자세와 오롯한 마음으로 전례에 참여하고, 하느님의 은총을…

Continue Reading →

9월 30일 묵상글

36. 미사 때 서고, 앉고, 무릎 꿇고, 절하는 등 많은 동작들에는 무슨 특별한 이유가 있나요? ◈ 미사 때 서고, 앉고, 무릎 꿇고, 절하는 것은 회중 전체가 능동적으로 미사에 참여함을 말해 줍니다. 말과 동작 하나하나가 다 표징이 되어 주님과 더불어 ‘한마음,…

Continue Reading →

9월 23일 묵상글

미사 때 여자들은 왜 미사보를 써야 하나요?   ◈ 1세기 무렵 그리스도교에서 여성 신자들은 의복과 분리된 베일을 교회의 공식 예절 때 사용하였는데, 이는 바오로 사도가 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입니다(1코린11,3-6참조). 여성의 머리를 남편의 영광으로 본 것입니다. 나아가 하느님께서…

Continue Reading →

9월 16일 묵상글

35. 미사 때 여자들은 왜 미사보를 써야 하나요? ◈ 1세기 무렵 그리스도교에서 여성 신자들은 의복과 분리된 베일을 교회의 공식 예절 때 사용하였는데, 이는 바오로 사도가 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입니다(1코린11,3-6참조). 여성의 머리를 남편의 영광으로 본 것입니다. 나아가 하느님께서…

Continue Reading →

9월 9일 묵상글

34. 성당에 들어갈 때, 왜 성수를 찍어서 십자 성호를 긋나요? ◈ 성당에 들어갈 때 성수를 찍어 기도하면서 거룩한 물로써 자신의 몸과 마음이 깨끗해지기를 기원하고, 또한 하느님의 뜻을 거스르는 모든 생각과 원의, 탐욕, 근심, 미움, 분노 등을 씻어 낼 것을 다짐합니다.…

Continue Reading →

9월 9일 묵상글

33. 미사에서 파견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 강복이 끝나면 사제는 여러 가지 양식 가운데 한 가지, 예를 들면 “미사가 끝났으니 가서 복음을 전합시다.” 라는 말로 신자들을 파견하는데, 이는 그리스도와 더불어 살면서 그리스도를 증언하고 그분의 복음을 전하는 사명을 상기시키는 것입니다. 미사는 성당…

Continue Reading →

9월 2일 묵상글

32. 다른 그리스도교 교파에도 성체가 있나요? ◈ 다른 그리스도교 교파들에서도 가톨릭 교회의 성체성사와 유사한 예식을 거행합니다. 그러나 성체에 대한 교리는 근본적인 차이가 있습니다. 다만 동방 정교회는 가톨릭 교회처럼 성체의 실체 변화를 믿고 있습니다. 동방 정교회는 성체 안에 그리스도께서 현존하신다는 확고한…

Continue Readin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