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9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칸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2 장 자선 사업 그렇기 위해서는 이웃 안에서 하느님의 모습과 주 그리스도를 바라볼 수 있어야 한다. 사실 인간은 하느님의 모습을 따라 창조되었고, 가난한 사람에게 주는 것은 무엇이나 다 실제로는 그리스도께 드리는 것이기 때문이다.…

Continue Reading →

5월 12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칸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2 장 자선 사업 8. 모든 사도직 수행이 사랑에서 시작되고, 사랑에서 힘을 얻어야 하지만, 어떤 활동은 본질적으로 생생하게 사랑을 표현하기에 적합하다. 사랑의 표현을 주 그리스도깨서는 당신의 메시아적 사명의 표지이기를 원하셨다.(마태11,4-5) 율법에서도 가장 큰…

Continue Reading →

5월 5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칸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2 장 현세 질서의 그리스도교화 현대에 있어서도 적지 않은 사람들이 자연과학과 기술의 발전을 과신하는 나머지, 현세 사물을 우상시하며, 현세 사물의 주인이기보다는 오히려 종이 되었다. 사람들이 현세 질서를 바로잡고, 그리스도를 통하여 하느님께로 향하게 할…

Continue Reading →

4월 21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칸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2 장 복음 전파와 성화의 사도직 6. 교회의 사명은 그리스도를 믿고 그의 은총을 받음으로써 이루어지는 인간 구원을 목적하고 있다. 그러므로 교회와 그 지체들의 사도직은 말과 행동으로 그리스도의 복음을 세상에 알리고, 그리스도의 은총을 전해…

Continue Reading →

4월 14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칸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2 장 평신도 사도직의 목표 서론 : 두 가지 질서 5. 그리스도의 구원 성업은 본래 사람들을 구원할 목적을 가졌지만, 현세 질서를 개선하려는 목적도 가지고 있다. 따라서 교회의 사명도 그리스도의 복음과 그의 은총을 사람들에게…

Continue Reading →

4월 7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칸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1 장 영적 생활 “우리가 받은 성령께서 우리의 마음 속에 주신”(로마5,5) 하느님의 사랑은, 평신도들로 하여금 그들의 생활 속에서 진복팔단의 정신을 표현하도록 한다. 가난하신 그리스도롤 본받아, 현세 재물이 결핍되더라도 실망하지 않고, 풍족하더라도 교만해지지 않는다.…

Continue Reading →

3월 31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카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1 장 영적 생활 4. 교회에 맡겨진 전 사도직의 원천은 성부께서 보내신 그리스도이시므로, “누구든지 나에게서 떠나지 않고 내가 그와 함께 있으면 그는 많은 열매를 맺는다.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것도 할 수 없다.”(요한15,5)하신 주의…

Continue Reading →

3월 24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카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1 장 평신도 사도직의 기초 3. 평신도는 사도직 수행의 권리와 의무를 머리이신 그리스도와의 일치에서 받는다. 평신도는 성세성사로 그리스도 신비체의 지체가 되고, 견진성사로 성령의 힘을 받아 강해졌으며, 주님으로부터 사도직 수행의 사명을 받았다. 평신도가 거룩한…

Continue Reading →

3월 17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카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제 1 장 사도직에 불린 평신도 교회의 사명에 참여 2. 교회 창립의 목적은 하느님 아버지의 영광을 위하여 그리스도 왕국을 전세게에 펴고, 모든 사람을 구원에 참여케하며,(주1:비오11세회칙”Rerum Ecclesiae:AAS18(1926)p.65) 또한 그들을 통하여 전세계를 그리스도에게로 향하게 하는 일이다.…

Continue Reading →

3월 10일 묵상글

제2차 바티카 공의회-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서론 사도적 활동을(Apostolicam Actuoitatem) 하느님의 백성이 더욱 활발히 수행하기를 희망하는(주1:요한 23세의 헌장 “Humanae Salutis,” 1961,12,25: AAS54(1962) pp.7-10) 성스러운 공의회는 평신도들에게 큰 관심을 기울이는 바이다. 교회에 맡겨진 사명을 완수하기 위한 평신도 고유의 역할이 절대로 필요하다는…

Continue Readin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