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8일

오늘 사도행전의 말씀에서 사도 바오로는 자신을 심문하는 의원들 가운데 일부는 바리사이 들이고 일부는 사두가이들 이라는 것을 알고 그들이 하나가 되지 못하도록 그들이 가지고 있는 민감한 차이점을 건드립니다.  자신이 가지고 있는 부활에 대한 희망을 말하자 부활을 믿는 바리사이들과 믿지 않는 사두가이들…

Continue Reading →

5월 27일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하늘을 향하여 눈을 들어 기도하셨다고 나옵니다.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 복음은 이어지는 예수님의 기도 이기 때문에 그때 마다 눈을 들어 올려 하늘을 향하신 것이 아니라, 사실 이 기도의 시작에 그렇게 한 것이지만, 긴 기도가 나누어 져 있기…

Continue Reading →

5월 26일

우리는 주님 승천 대 축일을 지냈습니다. 주님의 승천은 세상에서 살아가는 우리에게 희망을 줍니다. 세상에 우리를 버려 두고 가신 것이 아니라 우리와 함께 하시기 위해, 그리고 영원한 생명을 주시기 위한 것이기 때문이지요.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아버지께 제자들을, 그리고 우리를 위해서 기도하시며…

Continue Reading →

5월 24일 – Ascension

1994년에 Forrest Gump 라는 영화가 나왔습니다.  여러분들은 보셨는지 모르겠지만 아카데미상도 6개나 받은 많은 인기를 끌었던 영화이지요.  영화의 주인 공인 Forrest 는 약간 모자라는 사람이었지만 착하기 그지 없는 사람이었지요.  어렸을 때 부터 달리기를 잘했던 Forrest 는 어느 날 자신이 좋아하던 여자가…

Continue Reading →

5월 23일

보통 우리는 주님께 청하는 것이 적지 않습니다.  거의 모든 기도가, 나를 위한 것이든, 이웃을 위한 것이든, 아니면 이런 코로사 사태의 종식을 위한 것이든, 주님께 청하는 기도입니다.  그것을 잘 알고 계시는 예수님께서는 오늘 복음에서 제자들에게도 청하라고 말씀하십니다.  하지만 그냥 내가 원하는…

Continue Reading →

5월 19일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 보내는 것은 언제나 힘든 일입니다.  그런데 누군가를 떠나 보내기 때문에 근심이 앞서지는 않지요.  슬프기도 하고 떠나는 사람을 위해 기도하고 모든 일이 잘 되기를 바라는게 보통입니다.  그런데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자신들과 함께 세상을 뒤 바꿨으면 하는데 예수님께서는 떠나신다고 하니…

Continue Reading →

5월 18일

우리는 중요한 일 일수록 미리 준비를 합니다.  이제 조금씩 가게들도 열고 골프장도 열고 하면서 정부에서 강조하는 것은 안전하게 열수 있는 준비가 되어있지 않으면 준비가 될 때까지 열지 말라는 것이지요.  풀어준다고 해서 평소 때 아침에 가게 문을 열 듯이 한다면 일하는…

Continue Reading →

5월 16일

보통 세상의 지도자들, 특히 선거 때 정치인들을 보면 사람들의 관심과 그들의 지지를 얻기 위해서 자신을 솔직하게 드러내지 않고 자신을 감추는 일도 많습니다.  예전에, 오래전에 있었던 일이 라도 세상이 알아주지 않거나, 좋게 보지 않는 것들에 대해서 숨기려고 하는 것이지요.  사실이 아니면서도…

Continue Reading →

5월 14일

“서로 사랑하여라” 여러분은 이 말씀을 지키기가 쉬우신 가요?  사람에 따라 다르다고 할 수도 있겠지요.  나는 사랑하는 사람도 있고 그렇지 않은 사람도 있다고 많은 이들은 생각할 것입니다.  예수님께 사랑하는 사람도 있고 그렇지 않은 사람도 있다고 생각해보면 과연 나는 어느 쪽일 까요? …

Continue Reading →

5월 15일

여러분들은 세례를 받고 아버지의 아들 딸이 되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복음에서 우리가 당신의 친구라고 말씀하십니다.  내가 무슨 자격이 있어서 하느님의 아들이 우리를 친구라고 할까요?  예수님과 우리의 관계는 세상의 이치로 보면 절대 친구가 될 수 없는 사이입니다.  세계의 최고 갑부와 평생을 집도 없이…

Continue Reading →